포스코, 열연후판 경쟁력 대폭 향상
포스코, 열연후판 경쟁력 대폭 향상
  • 김국헌
  • 승인 2008.08.07 11: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스코가 최근 태스크포스팀 활동을 통해 열연후판제품 경쟁력을 대폭 향상시켰다.

수주공정실은 지난해 11월 고객사·임가공사·운송사 등을 포함한 태스크포스팀을 구성, 제품 주문접수에서부터 고객인도까지 이르는 모든 문제점을 분석하고 개선해 왔다. 수주공정실은 이번 개선활동으로 연간 약 420억원의 수익성을 향상시켰고, 납기적중률 향상으로 고객만족도도 높였다. 또한 임가공사 직원들을 대상으로 주기적으로 납기와 품질관리 교육을 해 지속적이고 체계적인 관리기반을 마련했다.

태스크포스팀은 조선용 강재 수요급증에 따른 생산량 증가로 발생할 수 있는 인도 납기적중률 하락과 장기지연 건수 증가 등 납기지연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납기적중률·생산성·실수율 향상을 중점적으로 점검하고 개선활동을 펼쳤다.

이들은 납기 향상을 위해 두께·폭·길이에 따라 분류되는 제품의 종류를 단순화시켰고, 고객사의 제품 인도장소 수도 줄여 운송효율을 높였다. 또한 일단위 출하 및 운송 진행관리 시스템을 구축해 인도 납기적중률을 개선하고 임가공사의 재고도 줄였다.

태스크포스팀은 생산성 향상을 위해 주문 수를 기존의 3배 이상 가능한 재료설계시스템을 개발하고 수주 구간을 4주로 확대해 슬래브 단중을 올림과 동시에 여재 발생률도 감소시켰다. 이와 함께 제품 전단 시 절사량을 최소화해 실수율도 높였다.

수주공정실은 이번 태스크포스팀의 활동성과를 바탕으로 작업표준을 정립하고, 운송단중과 압연품질을 향상시켜 고객만족도를 더욱 높일 방침이다.

(출처: 포스코신문)



김국헌기자/khkim@snmnews.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