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사_151103
오늘 하루 열지 않기 닫기

aside btn
13일 국제 유가, 수요 증가 전망·달러 약세에 상승
박진철 기자 | jcpark@snmnews.com

  13일 WTI(서부 텍사스유)는 전일 대비 배럴당 0.59달러 상승한 46.08달러에, Brent(브렌트유)는 전일 대비 배럴당 0.68달러 상승한 48.42달러에 마감됐다. 한편, Dubai(두바이유)는 전일 대비 배럴당 0.72달러 하락한 46.10달러에 거래를 마쳤다.

  한국석유공사는 13일 국제 유가는 중국의 원유 수입량 증가, IEA의 석유 수요 증가 전망, 미국 달러화 약세 등으로 상승했고, IEA의 공급 과잉 지속 전망 등은 상승폭을 제한했다고 전했다.

  중국은 올해 상반기 전년 동기보다 13.8% 증가한 855만b/d의 원유를 수입해 미국을 제치고 세계 제1위의 원유 수입국으로 등극했다.

  IEA(국제에너지지구)는 월간 보고서에서 독일과 미국의 2/4분기 석유 소비량 증가로 올해 석유 수요가 1.5% 증가한 9,800만b/d를 기록할 것이라 전망했다.

  주요 6개국 통화 대비 미국 달러화 가치를 나타내는 미국 달러화 인덱스는 전일 대비 0.03% 하락한 95.73을 기록했다.

  IEA(국제에너지기구)는 리비아와 나이지리아 생산 증가와 OPEC 낮은 감산 이행률로 공급 과잉은 당분간 지속될 것이라 전망했다.

  6월 OPEC의 감산 이행률은 78%로 전월 95%에서 하락했으며, OECD 석유 재고는 5년 평균치보다 2.66억배럴 높은 수준을 기록했다.
 

박진철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S&M미디어(주)에서 발행하는 모든 저작물(컨텐츠, 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복제·배포 등을 금합니다. ⓒ S&M미디어(http://www.snm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틸앤탈뉴스
스마트폰에서 바로본다
에서 만나요!
"철강신문", "스틸앤메탈뉴스" 검색 후 설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