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려철재 빈옥균 대표, “무리한 설비 투자 없을 것”
고려철재 빈옥균 대표, “무리한 설비 투자 없을 것”
  • 충남 아산=신종모 기자
  • 승인 2018.05.25 14: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해 매출액 1,100억원 목표
철스크랩 이외 비철 및 특수금속에 ‘눈독’
야드 임대 등 신규 사업 구상 중…

유료회원으로 가입하시면 전체 기사와 사진을 보실 수 있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