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AMUG, 금속 3D프린팅 전문인력 양성 추진
K-AMUG, 금속 3D프린팅 전문인력 양성 추진
  • 엄재성 기자
  • 승인 2020.03.30 14: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영상대학교와 MOU 체결

한국적층제조사용자협회(K-AMUG, 협회장 주승환)가 한국영상대학교(총장 유재원) 와 손을 맞잡고 3D프린팅 교육 및 산업 수요형 인력양성에 나선다. 울산에 이어 서울 근교의 한국영상대학교를 시작으로 국내 대학교와 협력 관계를 확대하여, 산업용 3D프린팅 자격증 취득 교육 과정 지원을 통해서, 고급 인력 양성에 나선다.

산학협력협약서 전문. (출처=K-AMUG)
산학협력협약서 전문. (출처=K-AMUG)

4차 산업혁명 시대에 맞는 고급 인력 양성에 힘쓰고 있는 KAMUG 협회는 최근 노동부와 지역산업 맞춤형 사업으로 금속 3D프린팅 인력 양성 사업을 2018년부터 4회에 걸쳐 많은 인력을 양성했다. 이런 일반인과 퇴직자 교육에 이어, 국내 대학과 적극적인 협력을 통해서 전문 인력 양성 사업에 나선다.

협회는 한국영상대학교에서 산업용 3D프린팅 교육 및 자격증 과정을 개설하고, 3D프린팅 교육 사업에 대한 공동 협력한다는 내용의 산학협력 MOU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금번 교육 과정 개설의 목표는 시대적 화두인 4차 산업혁명과 한국영상대학교의 ‘영상·디자인 융합산업부분 산학연계 전략과정’에 부합하는 3D프린팅 활용 실무교육 과정을 통하여, 산학 연계형 교육 및 현장실습 연계, 취업 또는 창업할 수 있도록 역량을 강화하는 것을 목적으로 진행한다. 일반 3D프린팅 교육, 의료 임플란트 제작 교육 및 기술이전 사업, 메탈3D프린팅 양산 기술 교육, 3D프린팅 유인 드론, 3D 프린팅 제트엔진 제작 등의 교육을 진행을 할 예정이다. 한국적층제조사용자협회의 기술 교육 협력을 통해, 창업한 사례 및 기술 개발 사례를 공유하여, 지역 산업 발전에 이바지할 예정이다.

이번 MOU는 K-AMUG와 중국 3D프린팅협회가 추진 중인 해외 자격증 공동 인증 사업에 이어, 국내에서 산업용 및 메탈 3D프린팅 교육을 진행하고, 국내에서 인정받을 수 있는 관련 자격증을 취득이 가능하도록 하는데 목적이 있다.

이에 한국영상대학교에 3D프린팅 산학협력 자격증 과정을 개설 하고,교육을 진행하고, 자격시험을 거쳐서 고급 인력을 양성한다. 향후 지속적인 교육 과정을 개설하여 많은 인력을 양성을 하고, 이론 교육과 더불어 프로젝트 시간 별도로 두어 각 개인의 기술 개발 향상에 주력을 할 계획이다..

K-AMUG 협회는 적층제조시대에 반드시 필요한 산업용 금속 3D프린팅 전문인력 양성을 통해 산업 활성화와 취업 확대에 적극 노력하고 있다. 협회는 이전 교육사업에서, 중국 SAMA 협회와해외의 자격증 협력 사업에 이어, 국내대학과 더불어 자격증 사업 실시로 국내외 취업연계 산업 활성화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했다.

주승환 K-AMUG 협회 회장은 “적층제조에 반드시 필요한 안전과 공정개발 등을 국제 협력으로부터 전 세계적인 네트워크 구성과 교육 방식을 더욱 개선하기 위해 해외 사업에 이어,국내 대학교와 교육 사업에도 이번 MOU를 체결하게 됐다”며 “청출어람이라는 말처럼 우리 전문인재들이 세계 적층제조시대를 주도할 수 있도록 협회는 지원과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한국영상대학교 유세문 산학협력단장은 “이번 대학의 산학연계 교육 및 자격 취득 교육과정을 시작으로 4차 산업 혁명에 부합한 적극적인 교육과정 개발 및 운영을 통해서 고급 인력을 양성하고, 향후 금속 프린팅 시장에 적합한 산업 맞춤형 인력 양성 및 자격 취득과정을 더욱 발전을 시켜, 우리나라 산업에 필요한 인재를 양성하겠다”라며 강한 의지를 표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