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동국, 美 철스크랩 나란히 계약
현대·동국, 美 철스크랩 나란히 계약
  • 박진철 기자
  • 승인 2021.03.19 16: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만~4만5천톤 물량... 직전 대비 11.5달러 하락

현대제철과 동국제강이 미국 대형 모선 철스크랩을 나란히 계약했다. 

업계에 따르면 현대제철과 동국제강은 최근 각각 심스메탈(Sims Metal Management) 및 슈니처(Schnitzer Steel Industries, Inc.)와 철스크랩 수입 성약을 체결했다.

성약 가격은 HMS No.1 기준 현대제철이 톤당 431달러(이하 CFR), 동국제강이 톤당 432달러로 알려졌다. 성약 물량은 현대제철이 4만5,000톤, 동국제강 3만톤이다. 5월 도착 예정이다. 

이번 계약 가격은 지난 2월 동국제강이 심스메탈과 체결했던 톤당 443.5달러 대비 11.5달러 하락한 수준이다. 지난 2월 성약 가격은 미국 철스크랩 수입 가격으로는 2012년 5월 이후 8년 10개월 만의 최고 가격이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