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소기업계, 내년도 최저임금 동결 대국민 호소
중소기업계, 내년도 최저임금 동결 대국민 호소
  • 엄재성 기자
  • 승인 2021.07.12 15: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노동인력위원회·최저임금특위, 최저임금 인상에 따른 현장애로 토로

중소기업중앙회 노동인력위원회와 최저임금 특별위원회는 8일 여의도에서 최저임금 인상에 따른 현장 애로사항을 호소했다.

2022년 최저임금 동결 촉구 대국민 호소대회. (사진=중소기업중앙회)
2022년 최저임금 동결 촉구 대국민 호소대회. (사진=중소기업중앙회)

이날 22개 업종별 조합 및 협회 대표들은 현장에서 일어나는 생생한 사례들을 전달하며 중소기업과 소상공인들은 여전히 경기 회복을 체감할 수 없다고 밝혔다.

이들은 최저임금이 오른다면 ▲내국인 근로자 근로의욕 상실 ▲인건비 부담 심화 ▲일자리 감소 ▲숙련인재 유지 어려움 ▲폐업 증가 등 여러 현장 애로가 우려된다며, 내년도 최저임금은 반드시 동결되어야 한다고 간곡히 호소했다.

특히 주보원 노동인력위원장은 “아직 중소기업과 소상공인 현장에서는 정상적인 임금 지급이 어려울 정도로 코로나 피해의 여파가 지속되고 있고, 노사가 한마음으로 최저임금 인상으로 인한 부작용을 염려하고 있다”며, “우리 중소기업들이 직원들과 함께 일자리 정상화와 경제 회복에 힘쓸 수 있도록 올해 최저임금 결정에 이러한 현장 목소리가 꼭 반영되었으면 한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