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토부, 해외건설 종합 안내서 발간…해외건설 수주 지원 나서
국토부, 해외건설 종합 안내서 발간…해외건설 수주 지원 나서
  • 이형원 기자
  • 승인 2021.08.11 11: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모든 국민 대상, 해외건설 이해와 수주 지원 돕는 안내서 공식 출간
11일부터 누리집서 내려받기 가능

국토교통부(장관 노형욱)는 일반국민에서 외교관, 기업인 등 모든 국민을 대상으로 해외건설에 대한 이해와 수주 지원을 돕는 종합안내서 ‘해외건설 완전정복’을 8월 11일 공식 출간했다.  

‘해외건설 완전정복’은 △해외건설의 이해 △해외건설사업 수행절차 △국토교통부 등 정부 지원사업 △재외공관 지원분야 △알기 쉬운 해외건설 용어 등으로 구성됐다. 각 단원별로 맨 앞장에 읽기 전 알면 도움이 되는 중점사항과 마지막장에 요약 정리를 수록해 누구나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정리했다. 

특히 ‘해외건설 완전정복’은 해외건설을 한눈에 볼 수 있는 역사를 포함하고 국제유가와 해외건설 수주와의 상관관계 등 해외건설의 특징을 초반에 다루면서 해외건설에 대한 이해를 높였다. 

또한 기획, 사업화 지원, 수행 등 해외건설 진출 단계별로 M/P(마스터 플랜), F/S(타당성 조사), 교육프로그램 등 부처별 다양한 해외 신시장 개척을 위한 정부의 지원 사업들과 MDB(다자개발은행), ECA(수출신용기관)과 같은 금융 조달 방안, 다양한 컨설팅사업 등 현장의 생생한 정보와 수주 관련 사진 등을 총망라해 집대성한 점이 부각된다.

더욱이 재외공관에서 해외건설 기업에게 지원이 필요한 사항을 구체적으로 제시했으며, 해외건설 유관기관 활용방안뿐만 아니라 기본적인 해외건설 용어집도 함께 수록해 활용도를 높였다. 
 
이번 안내서는 해외건설 시장에 진출하는 기업, 해외건설에 관심 있는 연수생 및 학생, 해외건설 수주를 측면에서 지원해 줄 수 있는 재외공관 등에서 두루 활용할 수 있도록 제작됐다. 

국토교통부 오성익 해외건설정책과장은 “해외건설은 단순히 외화 획득 차원을 넘어 개도국의 발전을 위한 국제개발의 일환으로 꾸준히 발전해 가고 있다”면서 “앞으로 해외 진출을 위한 다양한 정책을 개발하고 기업들을 지속적으로 지원하겠다”라고 밝혔다. 

한편 ‘해외건설 완전정복’은 8월 11일부터 국토교통부 누리집(www.molit.go.kr)에서 누구나 열람하거나 내려받기 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