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진회, ‘2021 기계의 날 기념 학술포럼’ 개최
기진회, ‘2021 기계의 날 기념 학술포럼’ 개최
  • 엄재성 기자
  • 승인 2021.09.14 14: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ESG와 탄소중립 대응, 기계산업의 지속적인 성장 방안 모색
올해의 기계인으로 하이젠모터 김재학 대표 등 4인 선정

한국기계산업진흥회(회장 손동연)는 ‘2021 기계의 날 기념 학술포럼’ 행사를 한국기계기술단체총연합회, 한국기계연구원, 한국생산기술연구원, 한국항공우주연구원, 한국철도기술연구원과 공동으로 9월 14일 오전 10시, 양재동 엘타워에서 개최했다.

2021 기계의날 기념 학술포럼. (사진=기계산업진흥회)
2021 기계의날 기념 학술포럼. (사진=기계산업진흥회)

이번 포럼은 ESG, 탄소중립 등 급변하는 경영여건에서 글로벌 공급망 재편이 예상됨에 따라, 국내 기계산업이 새로운 사업기회를 발굴하고 지속적인 성장 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됐다.

산업통상자원부 박진규 제1차관은 축사를 통해 “우리 기계산업이 코로나 상황에서도 예년 수준의 수출 500억 달러 달성이 전망되고 있다”며 “글로벌 공급망 재편과 탄소중립·디지털 전환 이슈에 효과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모든 기계산업인들이 함께 논의하고 동참해 줄 것”을 당부했다.

온라인과 오프라인으로 동시 진행된 이날 행사는 ESG와 탄소중립에 관한 기조강연 및 정부정책 설명과 더불어 기업사례 발표가 이어졌다.

이날 행사에는 산업통상자원부 박진규 1차관, 기계산업 관련 산·학·연 관계자 등 99명(오프라인 참석자 40명, 온라인 참석자 49명)이 참석했다.

대한상의 우태희 부회장의 ‘기계 중소기업의 ESG : 왜, 무엇부터, 어떻게 할 것인가?’ 기조 강연에 이어, 산업통상자원부 황병소 기계로봇항공과장은 ‘K-ESG 가이드라인 마련 및 산업부 탄소중립 3+5 추진전략’ 등의 정부 정책을 발표했다.

현대두산인프라코어 대표이사이자 한국기계산업진흥회 회장인 손동연 회장은 자사의 ESG 정보공개 및 기후변화 대응 사례를 소개했다.

한편, 이날 포럼에 앞서 산·학·연 유공자에 대한 표창과 올해의 기계인 수상이 진행되어 현대자동차 박동철 연구위원 등 10명이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상을 수상하였으며, 하이젠모터 김재학 대표 등 4명이 올해의 기계인으로 선정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