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료硏, 표면처리산업 지원 업무협약 체결
재료硏, 표면처리산업 지원 업무협약 체결
  • 방정환 기자
  • 승인 2021.11.22 19: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표면처리조합과 포괄적 업무제휴

한국재료연구원(KIMS, 원장 이정환)이 한국표면처리공업협동조합(이사장 박평재)과 표면처리산업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22일 체결했다. 양 기관은 표면처리산업 지원과 관련한 상호 협력방안 모색 등 포괄적 업무제휴 협약을 체결하고 이를 성실히 이행할 계획이다.  

표면처리공업협동조합은 지난 1980년 설립되어 자동차, 기계, 전기, 전자 및 우주항공산업에 이르기까지 전 산업의 근간이 되는 기반기술을 이끄는 조직이다. 국내 도금업계 발전을 견인하는 중추적인 역할과 더불어 특화단지 조성, 표면처리기술 경기대회 개최, 해외시장 개척 등 도금사업의 지속 가능한 발전에 기여하고 있다.    

이번 업무협약은 상호 유기적인 협력체계 구축을 통해 표면처리산업 발전을 위한 상호 정책 공유 및 연계와 이의 협력을 목적으로 한다. 양 기관은 앞으로 △산·학 협력을 통한 산업육성 발전 △학문·기술·정보의 상호 교류와 협력 △표면처리산업 재직자 직무능력 향상 훈련 △취업지원 및 현장실습 교육 등을 수행하게 된다.    

재료연구원 이정환 원장은 “이번 업무협약은 산업발전과 함께 빠른 속도로 발전하고 있는 표면처리 분야의 미래를 널리 내다보고 국내산업이 이의 중추적인 리더 역할을 해낼 수 있는 방안을 모색하는게 목표”라며, “표면처리 기술은 금속재료의 최종가공 단계로 제품의 고급화 유도는 물론 수명 및 가격 결정에 중요한 역할을 하는 만큼 재료연구원이 이에 적극적으로 협력해 국내 산업발전에 기여할 수 있는 방안을 찾도록 계속해서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