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국제강, ‘2020 가족친화기업’ 인증…가족친화 프로그램 활발
동국제강, ‘2020 가족친화기업’ 인증…가족친화 프로그램 활발
  • 이형원 기자
  • 승인 2020.12.21 15: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소통과 몰입 강조하는 장세욱 부회장 리더십과 회사 가족친화 프로그램 인정받아
‘가족 초청 공장견학’, ‘수험생 자녀 선물’, ‘가족과 함께하는 봉사활동’ 운영
매월 세 번째 금요일 1시간 일찍 퇴근하는 ‘캐주얼데이’
동국제강, 철강업계 최초 ‘스마트오피스’와 ‘스탠딩 데스크존’ 도입하기도

동국제강(부회장 장세욱)이 여성가족부에서 선정하는 ‘2020 가족친화기업’ 인증을 획득했다.

가족친화인증은 여성가족부가 근로자들의 일과 가정생활의 양립을 위해 노력해 온 기업에게 심사를 통해 인증을 부여하는 제도로 2008년부터 이어져오고 있다. 

특히 출산 및 양육 지원, 유연근무제도, 가족친화문화 조성을 기본으로 하여 최고경영자 리더십을 평가하고, 직원들의 인터뷰, 현장 심사를 통해 결정된다.
 

장세욱 동국제강 부회장이 2019년 철강사랑 마라톤에 참가한 직원 가족들과 경품 증정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동국제강)
장세욱 동국제강 부회장이 2019년 철강사랑 마라톤에 참가한 직원 가족들과 경품 증정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동국제강)

동국제강은 직원들에게 ‘소통’과 ‘몰입’을 강조하는 장세욱 부회장의 리더십과 회사차원에서 가족친화 프로그램을 활발히 운영하고 있다는 점 등을 인정받았다.

현재 동국제강은 임직원 가족들을 위해 ‘가족 초청 공장견학’, ‘가족 소풍’, ‘수험생 자녀 선물’, ‘가족과 함께하는 봉사활동’ 등을 활발히 운영하고 있다.   

또한 매월 셋째 주 금요일은 1시간 먼저 퇴근하는 ‘캐주얼데이’를 운영하고 있으며, 일과 가정의 양립을 위한 맞춤형 휴가 제도를 운영하고 있다. 

특히 초등학교 입학 자녀를 둔 직원에게는 ‘자녀입학 돌봄휴가’를 제공하고, 팀장 보직 3년 이상이 된 직원에게는 5일간 ‘팀장 리프레시’ 휴가와 휴가비를 지원한다. 또한 차장 이상 승진자에게는 재충전의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2주간의 휴가를 부여하는 등 자유로운 휴가 사용을 독려하고 있다. 
 

동국제강 직원 가족들이 공장초청행사에 참석해 당진공장을 견학하고 있다. (사진=동국제강)
동국제강 직원 가족들이 공장초청행사에 참석해 당진공장을 견학하고 있다. (사진=동국제강)

한편 동국제강은 2014년 유연한 근무 문화 조성을 통한 업무 집중력 향상과 직원들의 건강증진을 위해 철강업계 최초로 ‘스마트오피스’와 ‘스탠딩 데스크존’을 도입했다. 

또한 전 사업장에 ‘다트룸’을 도입하고 본사에는 ‘헬스케어룸’을 운영하는 등 즐거운 직장문화를 선도하고 있다. 동국제강은 향후에도 임직원들의 일과 가정 양립을 위해 행복한 근무환경을 조성해 나간다는 방침이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