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아제강지주 영국 법인 세아윈드, 오스테드로부터 '세계 최대 모노파일' 최소 수주
세아제강지주 영국 법인 세아윈드, 오스테드로부터 '세계 최대 모노파일' 최소 수주
  • 박재철 기자
  • 승인 2021.11.10 11: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아윈드 설립 후 첫 수주로 오스테드 통해 영국 해상풍력 ‘혼시3 프로젝트’ 모노파일 납품 예정

세계 최대 규모 풍력발전 프로젝트에 주요 사업자로 참여, 수주금액은 수천억 원대 규모로 예상

오스테드 社 수주 이력 기반, 영국 및 유럽 주요 해상풍력 프로젝트 수주 가속화 기대

세아제강지주의 영국 생산법인 세아윈드가 글로벌 해상풍력발전시장 1위 기업 덴마크 ‘오스테드(ØRSTED)’ 사로부터 세계 최대 해상풍력 발전 사업인 ‘혼시3(Hornsea3) 프로젝트’에 공급될 대규모 모노파일을 법인 설립 후 최초로 수주했다고 10일 밝혔다.

오스테드는 덴마크 국영 해상풍력 및 에너지 전문기업으로, 글로벌 해상풍력 프로젝트를 주도하는 독보적인 입지를 지닌 만큼, 오스테드에 해상풍력발전 사업 핵심 제품인 모노파일을 납품하게 되었다는 것은 세아윈드(SeAH Wind Ltd.)의 기술력 및 글로벌 해상풍력 전문기업으로서의 잠재력을 인정받았음을 의미한다. 세아윈드는 수주에 앞서 지난 2020년 초부터 18개월간 오스테드와의 기술 교류를 통해 이번 프로젝트 준비에 매진해 왔으며, 오스테드와의 기술 교류는 세아윈드의 모노파일 제조 능력을 글로벌 스탠다드 수준 이상으로 한층 더 끌어올릴 수 있는 기회가 되었다.

세아윈드에서 생산될 모노파일은 세계 최대 규모의 해상풍력 단지로 조성되고 있는 영국 북해의 혼시 프로젝트 중 마지막 구역인 혼시 3(Hornsea 3)에 납품될 예정이다. 최대 300기의 해상풍력 발전 터빈이 설치되는 혼시3구역은 발전 용량 2.4GW로 약 200만 가구의 일일 전력 사용량에 달하는 규모다.

세아윈드는 영국 내 유일한 모노파일 공급업체로서 영국 해상풍력 발전 공급망의 중추적인 역할을 수행해 나갈 계획이며, 금번 프로젝트 참여를 발판 삼아 영국 및 유럽 내 해상풍력 프로젝트의 추가 수주가 이어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영국 에이블 해양 에너지 파크(ABLE Marine Energy Park, AMEP) 부지 내, 세아제강지주가 현재 건립중인 세아윈드의 모노파일 공장은 북해 해상풍력 지역과도 인접한 영국 험버강 인근에 위치해 있다. 세아윈드의 모노파일 공장은 약 7만 4천평 부지에 연산 24만톤 규모로 2022년 초 착공에 들어가 2023년 내에 공장 가동 개시를 목표로 하고 있다.

세아제강지주 이주성 경영총괄 부사장은 “금번 계약을 통해 세아윈드의 비전과 기술력에 대한 오스테드의 신뢰 및 양 사의 견고한 파트너십을 확인할 수 있어 기쁘게 생각한다. 아울러, 당사가 세계 최대 해상풍력단지 조성 사업인 ‘혼시3 프로젝트’에 모노파일 공급자로 참여하게 된 것을 매우 의미 있게 생각하며, 프로젝트의 성공을 위하여 최선을 다할 것이다.”라고 밝혔다.

한편, 영국 정부는 2030년 40GW 해상풍력 설치를 목표로 하고 있으며 현지 조달 제품을 중시하는 정책을 펼치고 있다. 영국 모노파일 시장은 2023년부터 매년 200~300기의 모노파일 수요를 창출할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영국 내 유일한 모노파일 공급업체인 세아윈드에서 생산될 모노파일의 수요가 빠르게 증가할 것으로 전망된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