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스틸 최충경 회장, 경남과기대에서 특강 가져
경남스틸 최충경 회장, 경남과기대에서 특강 가져
  • 박준모 기자
  • 승인 2019.09.23 17: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변화와 혁신의 시대 후보생의 대응 전략’ 주제로 특강
ROTC 선배로 후배들에게 조언 아끼지 않아

포스코 가공센터 경남스틸 최충경 회장이 23일 경남과학기술대학교에서 ‘변화와 혁신의 시대 후보생의 대응 전략’이라는 주제로 특강을 가졌다.

이번 특강은 경남과기대와 경상대 학생군사교육단(ROTC) 후보생과 재학생 등 70여 명이 참여했으며 최충경 회장은 ROTC 7기로 선배로 의미가 더욱 컸다.

최충경 회장은 강연을 통해 “인생은 마라톤과 같아서 먼 길을 가기 때문에 급할 게 없다”며 “지금부터 어떻게 달리냐가 중요하기 때문에 차분히 준비해서 마지막에 승리하는 후배가 되어 달라”고 말했다.

이어 그는 “조금 불리한 가운데 천천히 가는 것은 인생 전체를 봐서는 그렇게 중요한 것이 아니다. 그보다 더 중요한 것은 자신의 핸디캡을 역으로 극복하는 자세가 중요하다”며 “어려움을 극복하기 위해서는 ‘모든 사람이 스승이다’라는 마음가짐이 중요하며 항상 근검절약하고 겸손고며 어려움을 이겨 내려는 불굴의 노력이 필요하다”라고 덧붙였다.

또한 최 회장은 자신의 ROTC 경험을 통해서도 조언을 아끼지 않았다. “변화에 순응하지 못하면 도태되기 때문에 항상 변화를 찾아내려는 노력이 필요하다”며 “살신성인의 자세로 앞장서는 모범과 용기, 도전하는 소대장이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마지막으로 최 회장은 “내가 잘하는 분야에서 승부를 거는 것이 중요하다. 토끼와 거북이가 육지에서 경주 하면 토끼가 유리하지만 물에서 만나면 거북이가 더 유리하다”며 “자신의 강점을 찾고 그 방향으로 열심히 뛰어서 1등 할 수 있도록 전략을 세우고 효율을 높여야 한다”고 강조했다.

한편 경남스틸 최충경 회장은 대한적십자사 중앙의원, 창원상공회의소 명예회장 등을 맡고 있다.

경남스틸 최충경 회장이 23일 경남과기대에서 특강을 가졌다.
경남스틸 최충경 회장이 23일 경남과기대에서 특강을 가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