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테인리스스틸클럽, 대구서 21년도 STS산업 발전 세미나 개최
스테인리스스틸클럽, 대구서 21년도 STS산업 발전 세미나 개최
  • 윤철주 기자
  • 승인 2021.10.07 15: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물산업과 관련된 주제로 10월 7일 대구 엑스코에서 개최
각 분야의 STS 제품 및 신기술 적용 동향 등 3건 발표

한국철강협회 스테인리스스틸클럽(회장 최규서, 포스코 스테인리스마케팅실장)은 10월 7일 오전 10시 대구 엑스코에서 ‘2021년도 STS산업 발전 세미나’를 개최했다.

한국철강협회 스테인리스스틸클럽은 스테인리스 제품의 신수요 창출 및 보급, 확산 등 국내 스테인리스강 업계 발전에 기여하고자 지난 1996년 출범하였으며, 국내 스테인리스강 생산, 유통 및 가공사와 유관단체 등 총 56개사가 회원으로 참여하고 있다.

 

스테인리스스틸클럽 최규서 회장은 개회사릍 통해 “이번 세미나는 물산업과 관련된 주제로 준비되었으며 관련 업계와의 활발한 교류를 위해 국내 물산업의 메카인 대구에서 개최하게 된 점에서 의미가 있다”라며 “앞으로도 우리 클럽에서는 STS 업계의 상생 발전을 위해 STS 제품의 우수성 홍보 등 다양한 사업을 추진할 예정이오니 많은 관심을 부탁드린다”라고 당부하였다.

이후 이어진 강연에서는 국내 물산업 현황과 물 저장시설, 소방용 배관 등 각 분야에 적용된 STS 제품 및 기술동향에 대한 발표가 진행되었다. 첫 번째 강연에 나선 한국환경공단 국가물산업클러스터사업단 이치우 처장은 '물산업 진흥을 위한 국가물산업클러스터 역할과 추진전략'이란 주제로 물산업 시장과 국가물산업클러스터에 대해 소개했다.

이치우 처장은“글로벌 물시장은 2024년까지 연평균 3.4% 성장할 것으로 전망되며, 국내 물산업의 성장을 위한 기술혁신과 우수인력 육성이 필요”하다고 말하며 물산업 발전을 위한 국가물산업클러스터의 역할과 추진전략에 대해 발표하였다.

두 번째 강연에서는 대명에스이에스 송석환 대표가‘내진용 STS 물 저장시설 개발현황 및 기술소’에 대해 발표했다. 송 대표는 기존 콘크리트 물탱크의 내진 성능을 보강할 수 있는 ‘라이닝 패널 기술(물탱크 내부에 스테인리스강 패널을 덧대어 보강하는 공법)’ 및 물탱크 벽체가 물결 모양의 패널로 구성된 ‘웨이브형 스테인리스 내진 물탱크’ 등 내진용 STS 물 저장시설 개발현황 및 적용사례에 대해 설명하였다.

마지막 강연에서는 다성테크 최용안 부사장이 ‘이중링프레스식 조인트의 지진분리이음 적합성 검토’에 대한 발표를 통해 STS강관의 소화배관 적용현황과 소방시설의 내진설계 기준에 대해 설명했다.

한편 이날 세미나 장에서는 스테인리스 소재가 적용된 물탱크 실물모형이 전시됐다. 세미나 참석자들은 제품과 소재 활용에 대한 이해가 높아졌다고 호평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