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국제강, 후판 가격 인하 <속보>
동국제강, 후판 가격 인하 <속보>
  • 김국헌
  • 승인 2009.05.20 10: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국제강이 후판 가격을 10~16만원 인하하기로 했다.

동국제강은 최근 수요가의 가격 인하 요구를 수용하고, 시장 상황의 변화에 맞춰 조선용 후판 기준 가격을 15일 주문 받은 제품부터 기존 톤당 92만원에서 82만원으로 10만원 인하하기로 했다.

또한 비조선용 후판 기준 가격은 기존 톤당 98만원에서 82만원으로 16만원을 내렸다.

동국제강의 후판 가격 인하는 국내, 국제 가격과의 괴리감을 해소하려는 것이 목적이다.  지난 2월 올해 들어 두번째 가격인하를 단행하면서 조선용 92만원, 일반재 98만원으로 포스코산 가격과 같아졌지만 포스코의 최근 가격인하로 가격차이가 벌어지자 이를 추격인하한 움직임으로 여겨진다. 

또한 국제 슬래브 가격이 300달러 초반대로 떨어졌고, 국내 외국산 후판 수입가격이 일본산 500달러, 중국산 470달러 선으로 떨어짐에 따라 발생한 가격괴리감 해소를 목적으로 한 것으로 보인다. 

이로써 동국제강의 후판 가격은 포스코산과 동일한 수준을 유지하게 됐다.

동국제강은 지난해 6차례 가격을 인상했고 올해에는 세번 가격을 인하하며 시황을 매우 빠르게 가격에 연동하는 유연한 가격정책을 보여주고 있다.

김국헌기자/khkim@snmnews.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