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시 살아난 ‘광업법 개정안’업계 경쟁력 ‘큰 타격’
다시 살아난 ‘광업법 개정안’업계 경쟁력 ‘큰 타격’
  • 웹데스크
  • 승인 2016.11.03 16: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초점>광업법 개정안

철강·비철금속 업계 경쟁력에 큰 타격을 줄 수 있는 ‘광업법 개정안’이 수면 위로 떠올랐다.
지난 2012년 민주통합당 신장용 의원이 광업법 일부개정법률안을 대표 발의한 당시 철강·비철금속 업계가 크게 반발한 바 있다.
광물자원 수입·판매 부과금이 철강·비철금속 업체들의 제조원가를 높여 국가 산업 전체에 큰 부담을 줄 것이란 주장이었다.

 

<자세한 내용은 메탈월드 11월호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