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 中 사회적 책임지수 철강부문 2년 연속 1위
포스코, 中 사회적 책임지수 철강부문 2년 연속 1위
  • 김도연
  • 승인 2017.11.14 15: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외자기업 순위 7위·종합 순위 30위 기록

  포스코(회장 권오준)가 중국 사회과학원 기업사회책임발전지수에서 2년 연속 철강부문 1위에 선정됐다.

  중국 사회과학원 CSR연구센터가 최근 발표한 기업사회책임발전지수에서 포스코는 중국 내 외자기업 7위에 올랐다. 또 중국 기업을 포함한 전체 조사 기업 가운데에서는 30위를 기록해 지난해에 비해 2단계 상승했다.

  포스코의 이번 성과는 중국 대표법인인 포스코차이나(정창화 법인장)를 중심으로 각 법인이 지역사회의 목소리를 경청하고 적극적인 사회공헌활동을 지속해 이뤄낸 결과로 지난 2011년부터 매년 중국에서 사회책임보고서를 발간하고 있다.

  포스코는 앞으로도 지속적인 관심과 노력을 기울여 중국 내 CSR활동을 내실화해 나갈 계획이다.
 

  한편 중국 사회과학원 CSR연구센터는 기업의 매출·브랜드·영향력 등을 고려해 매년 중국 내 300개 기업(국유 100개, 민영 100개, 외자 100개)을 대상으로 책임관리, 시장, 사회, 환경 4개 분야를 평가한 지수를 발표한다. 2009년부터 시행되어 온 기업사회책임발전지수는 중국 CSR 분야에서 가장 권위있는 지수로 인정받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