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천만불탑-기린산업) 1년 만에 1천만불탑 돌파
(1천만불탑-기린산업) 1년 만에 1천만불탑 돌파
  • 문수호
  • 승인 2017.12.04 13: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린산업(대표 안정인)이 제54회 무역의날에서 1천만불 수출의탑을 수상했다.

  기린산업은 지난해 5백만불 수출의탑 수상에 이어 1년 만에 1천만불 수출의탑을 수상하게 됐다.

  회사는 1981년 대한민국 최초의 샌드위치패널 기업으로 현재 남극에서 사막까지 전 세계 50여개국에 샌드위치패널을 수출하고 있다.

  기린산업의 샌드위치패널은 건축내외장용 제품으로 단열재로 우레탄과 EPS의 소재를 활용해 주로 제작되고 있다.

  중국과 베트남, 멕시코, 인도, 모로코 등 해외건설 공사현장에 주로 진출해 발전소 및 공항, 공장 등에 패널을 납품하고 있다.

  국내 대기업이 투자하는 해외공장에 주로 납품하고 있으며 오랜 경험이 축적된 노하우를 바탕으로 타 업체들과의 수주경쟁에서 유리한 고지에 서 있다.

  기술개발을 위해 당진센터 연구개발 연구소를 운영 중이며 연구개발을 통해 새로운 품목을 생산하고 있다.
최근에는 대기업들의 해외 투자에 따라가는 수출에서 직접 해외 수요가들에게 판매하는 물량도 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