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부, 지식재산권 자문단 발족
산업부, 지식재산권 자문단 발족
  • 정수남 기자
  • 승인 2017.05.19 06: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산업통상자원부가 ‘지식재산권 자문단’을 최근 발족했다.

19일 산업부에 따르면 이는 불공정무역행위 조사의 전문성을 보완하고 제도연구 등을 정책자문에 활용하기 위한 것이다.

자문단 위원들이 기념사진을 찍고있다.산업부 제공

자문단은 이강민 변리사, 정동원 화우 변호사, 안효질 고려대 교수 등 전기·전자·정보통신, 기계, 금속, 토건, 화학·제약·바이오, 상표·디자인, 영업비밀, 법률자문 등 지식재산권 전문가 33명으로 이뤄졌다.

김영삼 산업부 무역위원회 상임위원은 “지식재산권 분야에서 불공정무역행위를 근절해 국내 산업 피해를 방지하고 공정한 무역질서가 확립될 수 있도록 지식재산권 자문단이 적극적인 역할을 해줄 것”을 주문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