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 중국 고급재 시장 공략 교두보 마련
포스코, 중국 고급재 시장 공략 교두보 마련
  • 김도연 기자
  • 승인 2018.04.19 15: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솔루션마케팅센터 설립, 자동차강판 및 고급재 수요확대에 선제적 대응

포스코가 중국 내 늘어나고 있는 자동차용 강판 등 고급재 수요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한 교두보를 마련하고 본격적인 시장 공략에 나선다.

포스코는 19일 핵심 수출 시장인 중국에 솔루션마케팅센터를 설립하고 자동차강판 및 고급강 시장 선점을 본격화한다.  

중국은 2009년 세계 최대 자동차 생산, 판매국에 오른 데 이어, 자동차 생산량이 연 평균 3%에 가까운 견조한 성장세를 바탕으로 오는 2020년 약 3,450만대에 이를 것으로 전망되는 등 글로벌 자동차시장의 핵심 거점이다.

왼쪽부터 엄기천 POSCO-CSPC 통합가공센터 법인장, 오현석 포스코차이나 솔루션마케팅센터장, 이명기 포스세아 법인장, 정탁 철강사업본부장, 슈춘청(Shu Chun Cheng, 舒春成) 링파오(LeapMotor, 浙江零跑科技有限公司)사 구매총감, 주세돈 철강솔루션마케팅실장, 정창화 포스코차이나 대표법인장)
왼쪽부터 엄기천 POSCO-CSPC 통합가공센터 법인장, 오현석 포스코차이나 솔루션마케팅센터장, 이명기 포스세아 법인장, 정탁 철강사업본부장, 슈춘청(Shu Chun Cheng, 舒春成) 링파오(LeapMotor, 浙江零跑科技有限公司)사 구매총감, 주세돈 철강솔루션마케팅실장, 정창화 포스코차이나 대표법인장)

 

포스코가 이러한 중국 내 자동차강판 및 고급재 수요 확대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설립한 중국 솔루션마케팅센터는 기존 테크니컬서비스센터(TSC)의 제품서비스업무에 솔루션 전략을 수립하는 솔루션기획부와 현지 맞춤형 이용 기술을 개발하는 솔루션개발부 기능을 추가해 선도적으로 고객의 니즈를 찾아 발빠르게 대응할 계획이다.

특히 본사 파견 연구원과 현지 인력의 유기적인 협력하에 현지에서 고객에게 솔루션을 직접 제공함으로써 고객사 제품 수준 향상에도 영향을 주는 등 고객을 이끌어주는 솔루션마케팅을 선보일 방침이다.

포스코는 중국 솔루션마케팅센터 출범을 계기로 WP+제품과 같은 고급재 적기 공급 및 신속한 제품서비스와 고객가치를 향상시키는 이용기술 제공 등 고객이 원하는 솔루션을 현지 완결형으로 대응하기 위해 현지 생산∙가공∙판매법인들과 더욱 공고한 협력체계를 구축하고, 중국 고급재 시장 경쟁력을 강화하는 등 현지시장 고급화를 선도해 나갈 계획이다.

이날 포스코는 포스코차이나 상해사무소에서 정탁 철강사업본부장을 비롯한 주요 고객사 대표 등 3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중국 솔루션마케팅센터 현판식을 가졌다.

한편, 포스코는 해외 고급 강건재시장 선점을 위해 지난 2월 베트남에 해외 첫 강건재 솔루션마케팅센터를 설립한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