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라질, 철광석 수출 급감
브라질, 철광석 수출 급감
  • 김도연 기자
  • 승인 2019.04.09 09: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브라질의 철광석 수출이 급감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 3월 브라질의 철광석 수출은 전년 대비 26% 감소한 2,218만톤에 그쳤다. 최근 브라질 개발산업통상부(Ministry of Development, Industry and Foreign Trade)가 발표한 자료에 따르면 3월 브라질의 철광석 총 수출량은 전년 동월 대비 26% 감소했는데, 이는 지난 1월 발생한 광미댐 붕괴에 따른 영향이다. 

수출 가격은 상승했다. 브라질의 3월 수출 평균 가격은 톤 당 62.6달러를 기록해 전년에 비해 톤당 6.6달러 상승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