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흥철강, 166억원 규모 토지·건물 처분 결정
영흥철강, 166억원 규모 토지·건물 처분 결정
  • 김희정 기자
  • 승인 2019.05.21 09: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흥철강(대표 한재열, 최영민)은 자산운용 효율성과 투자 유동성 확보를 위해 경기도 안산시 단원구의 토지와 건물을 166억원에 처분하기로 결정했다고 20일 공시했다.

처분 금액은 지난해 말 자산총액의 5.66%에 해당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