루살, 2분기 알루미늄 판매 10% 감소
루살, 2분기 알루미늄 판매 10% 감소
  • 박종헌 기자
  • 승인 2020.07.29 13: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계 최대 알루미늄 생산업체인 루살(Rusal)은 코로나19에 따른 알루미늄 수요 감소로 올해 2분기 알루미늄 판매량이 97만6,000톤을 기록하며 전년 동기 대비 10% 감소했다고 발표했다.

올 상반기 실적은 원자재 가격 하락으로 역사상 최악의 실적을 기록할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러시아 투자전문회사인 VTB Capital은 루살의 상반기 영업이익이 전년 동기 대비 57% 급감한 2억2,800만 달러에 그칠 것으로 내다봤다.

한편, 루살은 코로나19 2차 유행에 대한 시장 불확실성을 인정하면서도, 하반기 주요 국가들의 경제회복을 예상하며 하반기 중국에서의 판매량 급증으로 판매 실적 호조를 기록할 것이라고 기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