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 낙양 몰리브덴, 상반기 코발트 생산 24%↓
中 낙양 몰리브덴, 상반기 코발트 생산 24%↓
  • 신종모 기자
  • 승인 2020.09.07 08: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년 동기 대비 24% 급감

중국의 메이저 코발트 생산 업체 낙양 몰리브덴(China Molybdenum Co)은 올해 상반기 콩고민주공화국(DRC) 텡게 풍구루메(Tenke Fungurume) 광산의 코발트 생산량이 전년 동기 대비 24% 급감했다고 최근 발표했다. 

애초 연간 목표 생산량은 1만4,000~1만7,000톤이었으나, 코로나19에 따른 조업 차질로 금년 상반기 6,543톤을 생산하는 데 그쳤다.

한편 조업 차질 및 운송 제한에 따른 콩고민주공화국의 코발트 감산과 함께 중국 기업들의 코발트 비축량 확대가 맞물려 런던금속거래소(LME)의 톤당 코발트 가격은 3월 12일 2만8,000달러에서 8월 28일 3만3,025달러로 상승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