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엔지니어링 멕시코서 4조 규모 정유플랜트 수주
삼성엔지니어링 멕시코서 4조 규모 정유플랜트 수주
  • 박재철 기자
  • 승인 2020.10.30 10: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멕시코 도스보카스 정유 프로젝트 2단계 수주

삼성엔지니어링이 멕시코에서 4조5,000억원에 달하는 초대형 정유플랜트 프로젝트 수주에 성공했다.

삼성엔지니어링은 삼성엔지니어링의 멕시코 법인이 지난 28일(현지시간), 멕시코 국영석유회사인 페멕스의 자회사 PTI-ID로부터 ‘도스보카스 정유 프로젝트’ 패키지 2, 3의 EPC(2단계)’에 대한 수주통보서(Letter Of Intent)를 접수했다고 30일 밝혔다.

이번 수주금액은 4조1,000억원(미화 36.5억달러)이며, 지난 해부터 수행하고 있는 기본설계(FEED)와 초기업무 금액까지 합치면 약 4조5,000억원(39.4억달러)에 달한다. 단일 프로젝트로는 삼성엔지니어링 창사 이래 최대 수주금액이다.

멕시코 동부 타바스코주 도스보카스 지역에서 진행되는 이번 프로젝트는 하루 34만 배럴의 원유생산설비를 건설하는 사업이다. 삼성은 총 6개 패키지 중 2번 패키지(디젤 수첨 탈황설비 등 4개 유닛)와 3번 패키지(중질유 촉매분해공정 설비)에 대한 EPC(설계·조달·공사)를 맡게 된다.

삼성엔지니어링은 앞서 이뤄진 기본설계(FEED)의 성공적 진행을 통해 EPC까지 연계수주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