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양제철소 1고로, 25일 오전내 ‘재가동’
광양제철소 1고로, 25일 오전내 ‘재가동’
  • 윤철주 기자
  • 승인 2020.11.25 11: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산소배관 사고 수습
고로 외부 폭발로 가동에 지장 없어

포스코가 광양제철소 1고로의 사고를 수습하고 재가동을 시작했다. 사고로 인한 설비 복구는 오늘(25일) 오전 내 완료된 것으로 알려졌다.

포스코 관계자에 따르면 광양제철소 1고로는 25일 오전 내 재가동 될 예정이다. 지난 24일 오후 4시에 발생한 산소배관 사고는 현장 수습이 마무리 됐다.

고로 외부에서 발생한 사건으로 핵심설비에는 피해가 발생하지 않았다. 이에 광양제철소는 보수 작업을 마무리하고 고로 가동을 조기 재개하기로 결정했다.

다만 인명사고가 발생한 까닭에 국립과학수사연구원과 광양경찰서, 광양소방서 등이 현장 조사를 진행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