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년특집-대응전략) 한국파스너공업협동조합 정한성 이사장 "코로나를 넘어, 세계시장을 넘어!"
(신년특집-대응전략) 한국파스너공업협동조합 정한성 이사장 "코로나를 넘어, 세계시장을 넘어!"
  • 홍혜주 기자
  • 승인 2021.01.05 1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파스너공업협동조합 정한성 이사장

파스너 산업인 여러분!   

희망에 찬 2021년 신축년(辛丑年) 아침이 밝았습니다.   

다사다난했던 지난해에는 인류 역사상 초유의 코로나19 사태가 온 세상을 뒤덮어 일상생활 차단은 물론 산업과 경제 그리고 사회의 모든 시스템들이 제대로 가동되지 못하는 한해였습니다. 새해에는 이러한 충격적인 현상들이 다소나마 진정되기를 기대해봅니다.   

신축년, 소띠의 해에는 전통적으로 인간과 가까운 곳에서 가장 친근하고, 일을 위해 태어나 일을 하다 죽는, 근면과 성실의 대명사인 소의 기운을 받아 우리나라 경제와 산업계도 황소걸음으로 하나하나 해결해 나갈 수 있는 지혜와 용기가 가득하기를 염원합니다.   

특히 금년에는 코로나19의 여파로 상반기까지는 대외 활동과 사업들에 수많은 장애가 발생할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지난해 대외 활동과 해외 사업들은 정보교류와 연락 등 최소한의 소통을 제외하고 일체를 진행할 수 없던 것처럼 올해도 동일한 상황이 전개될 것으로 전망하고 있습니다. 

따라서 이러한 상황에 대비해 한국파스너공업협동조합은 지난해 정부 지원으로 조합 내에 화상 회의시스템을 구축했습니다. 대면 사업이 불가능한 경우 화상회의 시스템을 활용해 각종 회의는 물론 우리 조합원사의 수출 상담, 해외 유관 기관과의 정보교류 등 소통을 활성화하며 적극적으로 사업을 전개해 나갈 계획입니다.   

또한 산업계 내부적으로는 정부의 소재·부품·장비 지원 사업에 발맞춰 조합원사 경쟁력 강화를 위해 ‘소재·부품·장비 전문기업 확인제도’와 ‘뿌리기술 전문기업지정 제도’ 등을 지난해에 이어 더욱 적극적으로 추진하여, 현재 50% 수준에서 80% 이상으로 소부장 전문기업 확인을 늘리고, 뿌리기술 전문기업지정을 획득하겠습니다. 이를 통해 우리 조합원사의 경쟁력을 한층 끌어올려 정부 정책 사업은 물론 세계적인 기업들과 어깨를 나란히 할 수 있도록 대내외 경쟁력 강화를 위해 매진할 계획입니다.   

금년 한해에는 수소경제와 저탄소 경제가 국내외적으로 현안으로 부상하고 있어 우리 파스너 산업구조에 대한 점검도 진행할 예정입니다. 파스너산업이 자동차에 편중되어 있는 문제를 해결하고, 그 토대에서 한발 더 도약해 항공 산업 파스너에까지 발전할 수 있도록 산업구조를 고도화하는 등 현재 다양한 사업을 구상하고 있습니다. 발전사례 발굴에서부터 벤치마킹은 물론, 정책지원 계획 수립 등 구체적인 사업들을 준비하겠습니다.   

이와 병행해 우리 조합원사들의 수출 기업화 사업도 준비하고자 합니다. 국내시장에 안주해 우리끼리 경쟁하기보다는 더 넓은 세계시장을 무대로 진출할 수 있게 정부 지원 사업은 물론, 조합 차원의 조합원사간 협력사업도 전개하고자 합니다. 현재 우리 조합원사의 수출 비중은 매출 기준 27% 수준으로, 이를 더 높여 세계시장 진출을 강화하고자 합니다.   

정부의 수출 기업화 지원 사업은 물론 우리 조합원사간의 협력을 통해 수출시장을 더 확보하고 제값을 받을 수 있도록 품질향상에도 심혈을 기울일 계획입니다. 수출과 관련해서 우리 기업들이 어려워했던 해외인증에 있어서도 문제가 되는 부분을 해결해 손쉽게 인증을 획득할 수 있도록 돕고, 필요한 경우 정부 건의까지 적극적으로 펼칠 계획입니다.   

파스너 산업인 여러분!   

코로나19로 인한 경영의 여러 가지 난제들이 머지않아 안개처럼 가시고 “이 또한 지나가리”라고 무용담처럼 추억으로 서로 되뇔 수 있도록 우리 산업계가 너나할 것 없이 협력과 소통을 활발히 하여 코로나를 넘어, 세계시장을 넘어 앞으로 정진하기를 기대합니다.   

새해 복 많이 받으시고 건강과 안전 그리고 사업 건승하시기를 기원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