철강協, ‘스틸 유니버시티 코리아 챌린지’ 시상식
철강協, ‘스틸 유니버시티 코리아 챌린지’ 시상식
  • 박진철 기자
  • 승인 2021.01.25 01: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4년째를 맞는 국내 유일의 철강 기술 관련 경연대회

한국철강협회 철강산업인적자원개발협의체(철강SC)는 21일 오전 부산 사하구 하단동 소재 동아대학교에서 2020년도 스틸 유니버시티 코리아 챌린지 대회 시상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세계철강협회와 공동으로 개최한 이번 대회에서는 세계 57개국에서 50여 개 기업과 90여 개 학술기관을 대표하는 1,200여 명이 참여했다. 국내 대회에도 총 23개 대학 339명이 참가하여 동아대 권익환 군이 대회 최고상인 대상의 영예를 안았다. 권익환 군은 동아시아 및 오세아니아 권역별 대회 우승을 차지해 올해 월드 챔피언십 대회에 출전하게 된다.

 

철강협회, 철강산업인적자원개발협의체에서 ‘스틸 유니버시티 코리아 챌린지 대회’ 시상식을 개최했다.
철강협회, 철강산업인적자원개발협의체에서 ‘스틸 유니버시티 코리아 챌린지 대회’ 시상식을 개최했다.

 

스틸 유니버시티 코리아 챌린지 대회는 국내 유일의 철강기술 관련 대학생 대상 경연대회로, 세계철강협회에서 운영하는 학습 포털사이트인 스틸 유니버시티(Steel University) 사이트에서 제공하는 철강 제조 공정별 조업 시뮬레이션 모듈을 활용하여 온라인 모의 조업 경연 과정을 진행했다.

이번 대회는 작년 11월 25일 온라인으로 진행됐으며, 경연공정은 2차 정련공정, 연속 주조 시뮬레이션이다.

이날 시상식에서는 대상 등 입상자 21명에게 상장과 총상금 1,000만원을 수여했다.

한국철강협회 관계자의 말에 따르면 “이번 대회는 올해에 국내 대회로는 14회째 개최하는 행사로 국내 대학생들의 철강산업에 대한 긍정적 이미지 확산에 기여하고 있으며, 수상자에게는 철강사 입사 시 가점 등을 줘 지난 6년 동안 수상자 42명 중 18명이 포스코 등 철강회사는 물론 주요 대기업에 취업하여 청년 일자리 창출에도 도움이 되고 있다”고 말했다.

철강SC에서는 이번 대회를 위해 온라인을 통해 대학생 130여 명을 대상으로 사전설명회를 개최하여 국내 대학생들의 참여율을 제고했고, 동아시아 및 오세아니아 권역별 우승자를 탄생시켰다.

철강SC는 산업계 인력 수요에 대한 체계적인 발굴을 통해 맞춤형 인력을 원활하게 공급해 산업발전을 도모하기 위해 설립됐다. 철강협회 내에 사무국을 두고 2005년부터 활동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