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제철 당진제철소, 안심가방 나눔활동 펼쳐
현대제철 당진제철소, 안심가방 나눔활동 펼쳐
  • 박준모 기자
  • 승인 2021.10.27 16: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7월에 이어 두 번째 안심가방 나눔

현대제철 당진제철소가 지역 자활활동 장애인을 위해 안심가방 300개를 당진시복지재단을 통해 지난 26일 전달했다.

현대제철 당진제철소 사우 배우자로 구성된 마중물주부봉사단은 직접 만든 안심가방 300개를 당진시 복지재단에 전달했다. 안심가방 나눔 활동은 올해로 두 번째로 지난 7월 전달된 치매 안심가방의 호응이 좋아 다시 마련됐다. 

안심가방은 가방의 원단, 단추, 끈 등의 재료를 봉사단 각 가정으로 발송해 손바느질과 재봉틀을 이용해 직접 제작했으며 가방에는 휴대폰과 더불어 외부활동에 필요한 소지품을 넣을 수 있다.

현대제철 관계자는 "안심가방 나눔 활동을 통해 자활에 참여하고 있는 장애인 여러분께 작은 도움이 되었으면 한다"며 "당진지역 대표기업으로 우리 이웃을 살펴보고 다양한 활동으로 다가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현대제철 당진제철소는 앞으로 코로나19로 인한 비대면 사회공헌활동 강화에서 위드 코로나에 맞춘 사회공헌활동으로 전환해 다양한 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현대제철 당진제철소 사우 배우자로 구성된 마중물주부봉사단은 직접 만든 안심가방 300개를 당진시 복지재단에 전달했다. (사진=현대제철 당진제철소)
현대제철 당진제철소 사우 배우자로 구성된 마중물주부봉사단은 직접 만든 안심가방 300개를 당진시 복지재단에 전달했다. (사진=현대제철 당진제철소)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