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율, 2년 8개월 만에 1,050원 돌파
환율, 2년 8개월 만에 1,050원 돌파
  • 박형호
  • 승인 2008.07.05 16: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년8개월여만에 원/달러 환율이 1,050원선을 돌파했다. 당국에 대한 경계감은 여전했지만 특정 레벨 이상은 용인하지 않을 것이라는 당국의 스탠스에 변화가 감지되면서 환율은 1,050원 고지를 넘어섰다.

4일 달러/원 환율은 전일비 5.4원 오른 1,050.4원으로 거래를 마쳤다. 지난 2005년 10월25일 이후 처음으로 종가에서 1,050원 위를 찍은 것이다.

서울 외환시장 마감 무렵 달러/엔 환율은 전일비 0.66엔 오른 106.8엔을 기록했으며 엔/원 환율은 100엔당 0.66원 내린 983.98원을 보였다.


박형호기자/phh@snmnews.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