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사_151103
오늘 하루 열지 않기 닫기

aside btn
환경부·국토부, 건설폐기물 자원화 국제 세미나 개최정부포상 및 우수활용 사례 발표
신종모 기자 | jmshin@snmnews.com

 환경부는 국토교통부와 함께 ‘2017 순환골재·순환골재 재활용제품 우수활용사례 발표 및 국제세미나’를 16일 제주 서귀포시 해비치호텔앤드리조트에서 개최한다고 15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한국건설자원협회에서 주관하며 건설 현장에서 순환골재 또는 순환골재 재활용제품 등을 우수하게 활용한 기관을 정부포상하고 관련 우수활용 사례를 발표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우수활용 사례 발표 이후에는 ’건설폐기물의 자원화 촉진을 위한 국제세미나‘가 열리며 국내·외 건설폐기물 전문가와 관계자 300여명이 참여한다.
 
 이들 부처는 올해 4월 3일부터 6월 16일까지 국가기관 및 지자체, 공공기관, 건설사 등을 대상으로 건설현장에서 순환골재 및 순환골재 재활용제품 등의 우수 활용사례를 공모했다.
 
 그 결과 수도권매립지관리공사와 인천국제공항공사가 국무총리표창 수상기관으로 선정됐다. 특히 수도권매립지관리공사는 순환골재 21만6,145㎥를 활용해 약 44억원의 예산절감 효과를 거뒀다.

 인천국제공항공사는 올해 5월 기준으로 순환골재 5만5,904㎥와 순환아스콘 6만5,349톤을 사용해 약 14억원의 예산을 절감하고 환경보전에도 기여했다.
 
경상남도 진주시, 한국환경공단, 경기도시공사, 한국토지주택공사 세종특별본부 등 4곳은 장관상 수상기관으로 각각 뽑혔다.

 아울러 이번 세미나에는 내년 1월 1일 ’자원순환기본법‘의 시행을 앞두고 국내외 전문가들과 함께 건설폐기물의 자원화 체계를 재정립하기 위한 향후 과제를 논의한다.
 
 건설폐기물 자원화정책 현황 및 향후 계획, 순환골재 품질기준 개정 주요내용 등 총 7개의 주제로 전문가들이 발표한다.

 한편 환경부와 국토교통부는 ‘2017 순환골재·순환골재 재활용제품 우수활용사례집’을 발간하고 국가기관, 지방자치단체, 건설사 등에 오는 20일부터 배포할 예정이다.



 

     관련기사
· 자원순환성과관리 시범 참여기업 폐기물 20% 감축· 공공건설공사 순환골재 등 의무사용 확대
· 환경부, 수입폐기물 방사능 안전관리 강화· 환경부·산업부, 산업·에너지·환경 분야 등 협력
신종모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S&M미디어(주)에서 발행하는 모든 저작물(컨텐츠, 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복제·배포 등을 금합니다. ⓒ S&M미디어(http://www.snm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틸앤탈뉴스
스마트폰에서 바로본다
에서 만나요!
"철강신문", "스틸앤메탈뉴스" 검색 후 설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