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5초중급
오늘 하루 열지 않기 닫기

aside btn
부국철강, 지난해 영업이익 13억원…전년比 49.5%↓철강시황 부진 영향
박준모 기자 | jmpark@snmnews.com

  포스코 가공센터 부국철강(대표 남상규, 손일호)이 지난해 개별기준 영업이익이 13억200만원으로 전년대비 49.5% 감소했다고 14일 공시했다.

  같은 기간 매출액은 1,461억1,900만원으로 전년대비 4.2% 증가했지만 당기순이익은 23억1,800만원으로 전년대비 26.7% 줄었다.

  회사 측은 "철강시황 부진으로 판매중량이 감소했다“며 ”매출원가 상승 및 이익률 감소에 따라 영업이익과 순이익도 줄었다“고 설명했다.

  한편 부국철강은 보통주 1주당 75원을 현금 배당을 결정했다. 시가 배당률은 2.7%이고 배당금 총액은 15억원이다. 
 

   
 

박준모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S&M미디어(주)에서 발행하는 모든 저작물(컨텐츠, 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복제·배포 등을 금합니다. ⓒ S&M미디어(http://www.snm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