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폐공사, ‘제47차 세계화폐박람회’ 참가
조폐공사, ‘제47차 세계화폐박람회’ 참가
  • 엄재성 기자
  • 승인 2018.02.05 17: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8 서울 조폐올림픽’ 개최 홍보
‘2018 서울 세계주화책임자회의’, 4월 22~26일 조폐공사 주최로 서울서 열려

한국조폐공사(사장 조용만, www.komsco.com)는 2월 2일부터 4일까지 3일간 독일 베를린 에스트렐 컨벤션센터(Estrel Convention Center)에서 열린 ‘제47차 세계화폐박람회’(WMF, World Money Fair)에 참가했다.

세계화폐박람회(WMF)는 주화 관련 업체 및 수집가들 간의 정보교류를 목적으로 1974년에 첫 박람회가 열렸으며, 매년 전 세계 300여개 업체가 참가하고 15,000여명이 찾는 국제행사이다.

조폐공사는 이번 세계화폐박람회의 미디어포럼 및 수석대표회의에서 오는 4월 22일부터 26일까지 조폐공사 주최로 서울에서 열리는 ‘제30차 세계주화책임자회의(MDC, Mint Directors' Conference)’ 주요 프로그램을 발표하고 홍보 활동을 벌였다.

세계주화책임자회의(MDC)는 세계 44개국, 48개 기관의 주화제조 책임자들이 2년마다 모여 주화 관련 법률, 경제, 기술, 경영 관련 다양한 정보를 교류하는 ‘조폐기관의 올림픽’이라 할 수 있다.

조폐공사는 세계 조폐기관의 CEO(최고경영자)들을 포함한 300여명의 해당 분야 전문가들이 참석하는 ‘2018 서울 MDC’ 행사를 유치함으로써 조폐분야에서의 경쟁력과 국제적 위상을 다시 한번 확인하게 됐다. 조폐공사 조용만 사장은 ‘2018 서울 MDC’ 회의 종료 시까지 세계주화책임자회의 부의장으로, 개최 이후 2020년 차기회의 때까지는 의장으로 활동하게 된다.

조폐공사 박해정 MDC추진팀장은 “홈페이지와 다양한 소셜미디어를 연동해 회의 정보와 내용을 실시간으로 알릴 계획”이라며 “우리나라 소개와 다채로운 여행 정보도 제공해 대한민국에 대한 참가국들의 관심을 높이겠다”고 말했다.

한편 조폐공사는 2002년 MDC에서 ‘가장 아름다운 금화상’, 2008년에는 ‘가장 기술적인 은화상’, 2010년과 2016년에는 포장경연대회에서 수상한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