터키, 철강·알루미늄 고관세 부과한 美 WTO에 제소
터키, 철강·알루미늄 고관세 부과한 美 WTO에 제소
  • 박준모 기자
  • 승인 2018.08.21 09: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터키산 철강과 알루미늄에 각각 50%, 20% 관세 부과

터키가 20일(현지시간) 수입 철강 등에 고율의 관세를 부과한 미국을 세계무역기구(WTO)에 제소했다.

dpa·AFP 통신 등에 따르면 터키는 WTO에 보낸 서한에서 "미국이 지난 6월 주요 국가를 상대로 철강에 25%, 알루미늄에 10%의 고율 관세를 부과하면서 자유무역 규정을 위반한 것"이라고 주장했다. 특히 “터키에 대해 이 같은 관세율을 다시 두 배로 올린 것은 추가적 위반에 해당한다”고 밝혔다.

미국은 지난 10일 터키산 수입 철강과 알루미늄에 대한 관세를 각각 50%, 20%로 2배로 올리겠다고 밝히면서 터키가 WTO에 제소한 것으로 보인다.

WTO는 웹사이트에 올린 성명에서 "터키는 (미국의) 조치가 WTO의 세이프 가드(긴급수입제한) 협정과 관세 및 무역에 관한 일반협정(GATT)의 여러 조항과 배치된다고 주장했다"고 소개했다.

WTO 규정에 따르면 제소국인 터키와 피소국인 미국엔 협상을 통해 문제를 해결할 60일간의 시간이 주어진다. 양측이 협상에 실패하면 WTO가 직접 판결을 내릴 수도 있다.

최근 터키와 미국은 터키의 미국인 목사 앤드루 브런슨 장기 구금으로 불화를 겪고 있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지난 1일 터키가 2년 가까이 억류 중인 브런슨 목사의 석방을 압박하며 터키 장관 2명에 대한 제재를 발표했고 철강에 대해서도 관세율을 두 배 인상했다. 터키도 미국산 자동차(120%), 주류(140%), 잎담배(60%) 등에 대한 관세를 대폭 인상하는 것으로 맞대응하면서 관계는 더욱 악화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