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 바오강, 상반기 순이익 전년比 62.2% 증가
中 바오강, 상반기 순이익 전년比 62.2% 증가
  • 송규철 기자
  • 승인 2018.08.31 15: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높은 철강재 가격과 비용 절감의 결과

세계 2위 바오우 철강 그룹(2017년 조강 생산 기준)의 자회사 바오산 강철이 상반기에 전년 동기의 2배를 넘는 순이익을 기록했다.

바오산 강철은 상반기에 100억1,000만위안(한화 약 1조6,290억원)의 당기순이익을 달성했다고 27일 발표했다. 이는 전년 동기의 61억7,000만위안보다 무려 62.2% 증가한 금액이다.

2/4분기(4~6월)만 봐도 당기순이익 50억위안으로 전년 동기 23억8,000만위안의 두배를 넘는다.

순이익 급증의 배경에는 높은 철강재 가격과 바오강의 비용 절감이 있다. 바오강은 상반기에 목표치인 18억위안을 훌쩍 뛰어넘는 31억2,000만위안의 비용을 절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