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 ‘설비테마점검’으로 설비장애 원천 차단
포스코, ‘설비테마점검’으로 설비장애 원천 차단
  • 김도연 기자
  • 승인 2018.10.04 17: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0월 “화재 예방” 테마로 핵심-취약 설비 집중 점검

포스코(회장 최정우)가 설비테마점검을 통해 설비장애에 선제적으로 대응하는 등 생산성 향상에 주력하고 있다.

포스코 포항제철소는 10월 설비점검 테마를 ‘화재 예방’으로 정하고 설비고장 등의 장애요인을 사전에 차단하는 활동을 벌이고 있다. 설비테마점검 활동은 제철소 정비부서 주관으로 핵심설비와 계절별 취약설비 및 위험요인을 고려하여 운전 직원과 정비 직원이 함께 설비를 면밀히 살피고 이상 여부 파악시 즉각적으로 조치하여 설비고장을 사전에 예방하는 활동이다.

포항제철소 직원들이 설비테마점검 활동으로 현장 설비의 상태를 확인하는 모습
포항제철소 직원들이 설비테마점검 활동으로 현장 설비의 상태를 확인하는 모습

이번 테마점검의 주요 활동내용은 화재에 취약한 밀폐작업개소, 유압호스 배관, 전기 패널 l등을 사용하는 작업개소와 핵심설비를 중심으로 소방시설 관리 상태, 인화성 물질 보관장소, 고저압 패널 열화상진단, 비상전원 배터리 전압 및 전해액 상태 점검 등이다.

포항제철소는 주기적인 점검활동으로 설비 가동중 제품 생산에 영향을 줄 수 있는 이상 요인을 사전에 제거하고 있다.

한편 포항제철소는 매월 테마점검뿐 아니라 매주 금요일을 모든 현장 설비에 대해 점검하는 ‘설비 총점검 데이’를 실시하며 설비장애 차단에 집중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