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산인프라코어, 中 정위중공에 2500억 원 규모 굴삭기 상부체 공급
두산인프라코어, 中 정위중공에 2500억 원 규모 굴삭기 상부체 공급
  • 곽종헌 기자
  • 승인 2019.01.08 15: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향후 5년 간 1200대 공급하는 MOU 체결

두산인프라코어(대표 손동연)는 중국 정위중공(?宇重工)과 향후 5년 간 굴착기 상부체 1200대를 공급하는 MOU를 맺었다고 8일 밝혔다.

금액은 약 15억 위안(RMB), 한화로 2500억 원 규모다. 굴착기는 조종석, 작업부 등으로 구성된 상부체와 이동 및 고정을 위한 하부체로 나뉜다.

<사진설명> 두산인프라코어가 중국 정위중공과 굴삭기 상부체 공급 MOU를 체결했다. 정위중공은 두산인프라코어로부터 굴삭기 상부체를 공급받아 특수장비 로터리 드릴링 리그(사진)를 생산, 판매한다.

 

정위중공은 중국 내 버스 생산 1위 업체인 위통(宇通)그룹 산하 기계 제조사로 지난 2011년부터 두산인프라코어 굴삭기 상부체 200여 대를 공급 받아 로터리 드릴링 리그와 크레인 등 특수장비를 생산, 판매하고 있다.

로터리 드릴링 리그(Rotary Drilling Rig): 굴삭기의 팔(작업부) 부분에 회전 천공기를 장착한 특수 장비로 건설 기초공사시 수직 굴착 작업에 주로 사용된다.

두산인프라코어 관계자는 “이번 굴착기 반제품 공급을 계기로 정위중공과 협력을 지속해 특수 장비 등의 신시장 개발에 적극 나설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