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간특집)삶의 질 향상 근무 패러다임 변화…‘사람 사는 일터’
(창간특집)삶의 질 향상 근무 패러다임 변화…‘사람 사는 일터’
  • 김간언 기자, 박준모 기자
  • 승인 2019.06.12 13: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 52시간 근무’ 각종 문제 안고도 긍정적 측면 큰 영향
대기업 주도 근무질 향상 속도 빨라…중소기업은 ‘아직’

유료회원으로 가입하시면 전체 기사와 사진을 보실 수 있습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