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2N246
中企, 협동조합에서 ‘재도약’ 모색
中企, 협동조합에서 ‘재도약’ 모색
  • 엄재성 기자
  • 승인 2019.06.18 08: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기중앙회, 금형기술교육원에서 ‘2019년 우수 협동조합 현장 간담회’ 개최
우수 중소기업협동조합 현장 간담회. (사진=중소기업중앙회)
우수 중소기업협동조합 현장 간담회. (사진=중소기업중앙회)

중소기업중앙회(회장 김기문)는 협동조합의 공동사업 추진 우수사례를 공유하고 협동조합의 발전방향을 모색하기 위해 13일 경기도 시흥시 한국금형교육기술원에서 ‘2019년 우수 협동조합 현장 간담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중앙회는 지난 2016년부터 중소벤처기업부가 ‘중소기업협동조합 활성화 3개년 계획’을 발표함에 따라 정례적으로 협동조합의 우수 공동사업 추진현장을 방문하여 협동조합 임직원과 함께 교육·견학·토론하는 현장 간담회를 개최하고 현장감 있는 중소기업협동조합의 발전 방향을 모색해 오고 있다.

경기도 시흥시 한국금형교육기술원에서 개최된 이번 간담회에는 중앙회 협동조합본부 소속 임직원 30여명이 참석했다.

‘한국금형기술교육원’ 운영현황을 공유하고, 국내 최고 수준의 기술교육원 현장을 둘러보는 한편, 스마트 팩토리 추진 등 4차 산업혁명 시대의 변화하는 중소기업 정책 관련 중소기업협동조합의 역할과 발전방향에 대해 심도 있게 논의하는 시간을 가졌다.

우수 사례를 발제한 박순황 한국금형공업협동조합 이사장은 “스마트 팩토리 도입과 같이 개별 중소기업이 스스로 추진하기 어려운 사항에 대해서는 업계의 자발적인 노력에 더하여 정부의 체계적인 지원을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김기문 회장은 “주 52시간 근로시간 도입과 같은 노동정책의 급격한 변화 속에서, 중소기업 근로자의 경쟁력 향상을 통한 효율성 증대는 더 이상 선택이 아닌 필수적인 상황이 되어가고 있다”며 “협동조합이 업계에 필요한 기술개발과 인력양성에 매진하여야, 협동조합이 주체가 되어 산업발전을 선도하고 중소기업의 경쟁력 확보를 위한 플랫폼이 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아울러 “중소벤처기업부가 금년도 하반기에 발표할 예정인 ‘제2차 중소기업협동조합 활성화 3개년 계획’을 비롯하여 정부의 실효성 있는 협동조합 지원정책을 수립할 수 있도록 정부와 긴밀히 협의하고 있으며, 향후에도 우수 협동조합 사례를 지속적으로 발굴하고 협동조합 임직원과 공유함으로써 협동조합 기능 활성화를 도모해 나아갈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