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양광, KS인증 제품 사용 확대
태양광, KS인증 제품 사용 확대
  • 박재철 기자
  • 승인 2020.02.14 18: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S인증제품으로 안전성 강화

정부가 태양광 설비의 품질과 안전성을 높이기 위한 대책 마련에 나선다.
 
정부는 산업통상자원부는 정부 보급사업에 한정됐던 한국산업표준(KS) 인증 인버터, 접속함 등의 의무 사용을 앞으로 사업용(RPS) 설비에도 의무적으로 적용한다. 설비 시공 기준도 입지별 특성을 반영하도록 개선한다.
 
품질과 안전성이 검증된 인증 제품을 사용해 화재 예방 효과를 높이고 저가·저품질 제품이 유통되는 것을 막기 위한 조치다.
 
건물뿐만 아니라 주차장 등 다양한 장소에서 태양광 설비가 쓰이는 상황을 반영해 태양광 설비 시공 기준을 지상형, 건물형, 수상형으로 구분한다. 또한, 입지별 상황을 반영해 체계적이고 안정적인 시공이 이뤄지도록 할 계획이다.
 
KS 인증 설비 사용처럼 태양광 설비 시공 기준 적용 대상 역시 정부 보급사업에서 RPS 설비로 확대한다.
 
RPS 설비의 시공 내용은 발전사업자가 확인할 수 있게 설비 확인 점검 결과를 제출하는 것 역시 시공 기준에 포함됐다.
 
개정 기준은 정부 보급사업 설비의 경우 올해 공고되는 사업부터, RPS 설비는 3월 2일 시행 이후 전기사업법에 따라 공사계획인가를 받는 설비부터 적용할 예정이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