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S니꼬동제련 민경민 제련소장, 비철금속의 날 대통령표창 수상
LS니꼬동제련 민경민 제련소장, 비철금속의 날 대통령표창 수상
  • 방정환 기자
  • 승인 2020.06.03 17: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계 2위 온산제련소 스마트 팩토리 추진, 안전·환경 분야 1,200억원 투자 주도

국내 최대의 비철금속 제조업체인 LS니꼬동제련의 민경민 제련소장(상무)이 3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제13회 비철금속의 날' 시상식에서 국가 기간산업인 비철금속산업과 지역사회의 발전에 기여한 점을 인정받아 최고상인 대통령표창을 수상했다. 

민경민 제련소장은 LS니꼬동제련 온산제련소의 경영을 총괄하며 국가산업 발전에 기여했고, 지속적 혁신을 통해 제련소 역량을 강화해 글로벌 경쟁력을 높였다. 또한 장기적인 관점에서 안전환경 마스터플랜을 수립, 안전과 환경 분야에 1,200억원대 대규모 투자를 추진해 쾌적하고 건강한 일터 구현에 앞장서고 있다. 

특히 4차 산업혁명시대를 맞아 온산제련소를 스마트 팩토리로 변모시키는 ODS(Onsan Digital Smelter) 프로젝트 추진을 주도하고 있다. 생산 프로세스를 실시간 모니터링 시스템을 통한 안전·환경 사전관리 체계로 혁신하여 생산 안정성과 효율성을 크게 높일 것으로 기대된다.

단일 제련소 기준 생산량 세계 2위인 온산제련소의 스마트 팩토리 도입이 완료되면, LS그룹은 물론 국가산업 경쟁력 강화에도 기여할 것으로 보인다.

또한 민 소장은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통해 지역사회 발전에 이바지하고, 협력업체에 대한 실질적 지원책을 마련해 LS그룹의 경영철학인 LS파트너십을 적극적으로 실천했다.

민경민 소장은 "임직원과 울산 지역사회, 파트너 기업들이 함께 일군 결실로 생각하며, 깨끗하고 안전한 사업장을 만들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