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율) 1,110원대 초반까지 하락 가능
(환율) 1,110원대 초반까지 하락 가능
  • 송규철
  • 승인 2017.03.21 09: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일 5개월 만에 최저치를 기록한 원·달러 환율은 하락세를 이어갈 것으로 보인다.

 뉴욕 차액결제선물환(NDF) 시장에서 원·달러 1개월물은 전일 서울외환시장 현물환 종가 1,120.10원 대비 6.15원(스와프포인트 -0.30원) 하락한 1,113.65원에 최종 호가됐다.

 21일 오전 9시 7분 서울 외환시장에서 원·달러 환율은 전일보다 5.1원 내린 1,115.0원에 거래 중이다. 개장가는 6.1원 내린 1,114.0원이었다.

 외환딜러들은 외국인 투자자들의 주식 순매도가 하락 흐름을 제한할 것으로 보고 1,113.0~1,120.0원의 예상레인지를 제시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