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스틸 최충경 회장, 고용 플러스 기업현장지원단 협약식에 참석
경남스틸 최충경 회장, 고용 플러스 기업현장지원단 협약식에 참석
  • 박준모
  • 승인 2017.05.19 15: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량 고용변동이 예상되는 기업과 퇴직자 재취업 지원

  경남스틸 최충경 회장이 지난 18일 고용악화 기업과 퇴직자 재취업 지원을 위한 고용 플러스 기업현장지원단 업무 협약식에 참석했다.

  창원상공회의소 회장을 겸하고 있는 최충경 회장은 고용노동부 창원지청· 창원시와 '고용악화 기업과 퇴직자 재취업 지원을 위한 고용 플러스 기업현장지원단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에는 최충경 회장을 비롯해 요원 고용노동부 창원지청장 등 관계자 10여 명이 참석했다. 

▲ 경남스틸 최충경 회장(가운데)이 고용노동부 창원지청· 창원시와 '고용악화 기업과 퇴직자 재취업 지원을 위한 고용 플러스 기업현장지원단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사진제공=창원상공회의소)

  이번 협약에는 창원 지역의 대량 고용변동이 예상되는 기업과 퇴직자 재취업 지원 등의 내용이 포함됐다. 특히 협약 기관 외에도 경남지방중소기업청, 근로복지공단 창원지사, 한국산업인력공단 경남지사, 한국공인노무사회, 한국경영기술지도사회 등이 참여기관으로 등록해 지역의 고용악화 기업과 근로자, 퇴직(예정)자를 지원하게 된다.

  또 창원상의는 고용 악화를 겪는 기업체 지원하기 위한 '고용 플러스 기업현장지원단'을 운영한다. 기업현장지원단은 기업체 관계 기관의 지원정책 현장 전달, 기업지원제도 컨설팅, 고용유지 및 노사분쟁 예방을 위한 인사·노무 컨설팅, 현장지원제도 안내 자료집 제공 등을 지원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