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루미늄 과잉 생산 해소될까?
알루미늄 과잉 생산 해소될까?
  • 박진철
  • 승인 2017.08.24 09: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中 국무원, 공급 과잉 산업 신규 설비 규제

  중국 국무원이 철강과 화력 발전, 알루미늄 등 공급 과잉 산업의 신규 생산 설비에 대한 규제 카드를 꺼내 들었다. 이에 따라 알루미늄 공급 과잉 해소에 힘이 실릴 수 있을지 주목된다.

  23일 중국 국무원 상무회의는 알루미늄, 건자재 등 산업의 신규 설비나 증설 규제, 생산량 감축 조치를 강화할 것이라고 전했다.

  특히 중국 국무원이 철강, 석탄 등 공급 과잉 생산 설비 축소와 좀비 기업 퇴출을 강조하면서, 알루미늄 공급 과잉 해소 및 이에 따른 알루미늄 가격 상승이 어디까지 이어질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런던금속거래소(LME) 알루미늄 가격은 얼마 전 중국의 알루미늄 노후 설비 폐쇄 소식에 최근 3년 만에 톤당 2,100달러까지 오른 바 있다. 그러나 세계 생산량의 55%를 담당하는 중국의 알루미늄 생산 과잉으로, 세계 알루미늄 생산량은 7월 5개월 연속 월별 500만톤 생산을 기록하면서 올해 1~7월 생산량은 전년 동기 대비 5.8% 증가를 기록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