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사_151103
오늘 하루 열지 않기 닫기
초중급사원교육
오늘 하루 열지 않기 닫기

aside btn
건설업, 하루 평균임금 18만6,026원... 전년比 6.26%↑대한건설협회 2017년 전반기 직종별 임금실태조사 결과 공표
성희헌 기자 | hhsung@snmnews.com

 대한건설협회는 2017년 하반기 직종별 1일 평균임금 적용을 위한 2017년 전반기 직종별 임금실태조사 결과를 공표했다.

 조사결과에 따르면, 전체 117개 직종의 일 평균임금은 전반기 대비 3.53%, 전년동기 대비 6.26% 상승한 18만6,026원으로 나타났다.

 평균임금 현황을 분야별로 살펴보면 전체 117개 직종 중 가장 많은 직종을 차지하는 91개 일반공사직종은 전반기 대비 3.41% 올랐고, 광전자 4.12%, 문화재 3.44%, 원자력 3.49%, 기타직종은 4.65%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번 조사는 건설공사업(종합 및 전문), 전기공사업, 정보통신공사업, 문화재공사업을 등록한 전국의 2,000개 건설현장을 대상으로 올해 5월 기준 지급 임금을 조사한 것이다.

 분야별 평균임금은 직전반기 대비 전체적으로 상승했으며, 특히 토목ㆍ건축 공사현장에 가장 많이 투입되는 15개 주요 직종인 보통인부, 비계공, 철근공, 콘크리트공, 도장공 등은 각각 4.11%, 4.23%, 5.66%, 3.94% 4.89% 상승, 평균상승률이 4.03%로 직전반기 2.99% 보다 1.04%p 올랐다.

 대한건설협회 관계자는 "15년도부터 주택경기가 회복되기 시작하면서 15년도 158조원, 16년도 164조9,000억원으로 사상 최대치를 기록했다"면서 "급증한 수주물량이 시차를 두고 건설투자가 이뤄져 올해 5월 기준 건설기성이 24개월 연속 증가하면서 전반기 조사 기준 대비 12.7% 증가하는 등 건설현장의 인력 수요가 지속적으로 늘어난 것이 임금상승의 원인"이라고 분석했다.

 이어 "건설현장의 고령화와 기능 인력의 공급 정체로 건설현장마다 인력 수급을 위해 경쟁적으로 임금을 더 높게 지급하는 상황"이라며 "기능인력 수급 불균형 문제가 지속적으로 임금상승의 요인으로 작용하고 있다"고 밝혔다.

성희헌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S&M미디어(주)에서 발행하는 모든 저작물(컨텐츠, 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복제·배포 등을 금합니다. ⓒ S&M미디어(http://www.snm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틸앤탈뉴스
스마트폰에서 바로본다
에서 만나요!
"철강신문", "스틸앤메탈뉴스" 검색 후 설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