회원사_151103
오늘 하루 열지 않기 닫기

aside btn
건설연, 중소건설사 스리랑카 해외진출 지원스리랑카 현지에서 '해외기술설명회' 개최
성희헌 기자 | hhsung@snmnews.com

 한국건설기술연구원은 중소건설사 해외진출 지원을 위해 2017 스리랑카 해외기술설명회를 개최했다.
  
건설연은 18일 스리랑카 수도 콜롬보 현지에서 해외기술설명회를 열었다고 밝혔다.

 스리랑카는 우리나라의 ODA(Official Development Assistance, 공적개발원조) 중점협력국 중 하나로, 현 스리랑카 정부 출범 이후 양국 각계 고위인사들이 활발하게 교류하고 있다. 특히 2017년은 한-스리랑카 수교 40주년이 되는 해로 올해 스리랑카에서 열리는 건설연의 해외기술설명회는 더욱 특별한 관심을 모으고 있다.

 이번 설명회에는 스리랑카 측에서는 고속도로부 차관, 환경부 차관, 도로개발청장 등 현지 고위공무원, 기업관계자 등 300여명이 참석했다. 우리나라 대표단은 건설연과 국내 중소·중견기업 45개 기업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 한국건설기술연구원은 중소건설사 해외진출 지원을 위해 2017 스리랑카 해외기술설명회를 개최했다.

 건설연은 이 설명회를 통해 실질적 기술이전이 가능하도록 건설연이 보유한 주요 건설 선도기술 및 국내 중소·중견기업 보유 기술을 설명하는 자리를 마련하고 홍보부스를 운영하며, 참석한 국내 기업들과 스리랑카 현지 인사간의 Biz-Meeting도 함께 진행됐다.

 건설연은 스리랑카 현지에 적용 가능한 신기술 중심으로 '현지맞춤형 도로포장 기술'과 '친환경 수처리관리 기술'을 선보이며, 신흥시장 진출을 희망하는 국내 중소·중견기업의 '국가인프라시설 계획 및 구축 기술' 등도 소개됐다. 이들 기술은 홍보 부스를 통해 현지 관계자와 활발한 상담을 진행했다.

 건설연은 중소·중견기업의 해외진출에 대한 다각적인 솔루션을 패키지 형태로 지원해왔다. 해외기술설명회의 경우 2015년 베트남, 2016년 캄보디아와 미얀마에서 개최했고 점차 실질적인 진출성과를 보이고 있다. 일례로 2015년 베트남 해외기술설명회에 참가한 국내의 한 중소기업은 2016년 베트남 현지에서 전년 대비 30% 상승한 143억원의 매출을 기록했다.

 또 건설연은 중소건설사 수요를 기반으로 해외진출시 요구되는 기술지원, 정부수집 및 분석, 네크워크 구축 등을 위해 신청기업과 연구자간 공동연구 지원사업으로 진행되는 2017년 중소·중견기업 수요기반 해외진출 지원사업으로 2015년부터 지원하고 있다.

 정성철 KICT 건설산업혁신센터장은 "이번 해외기술설명회는 건설연의 국내 중소·중견기업의 전방위적 해외진출 지원의 일환으로, 스리랑카 건설인프라개발 관련 시장에 우리나라 기업들이 진출하는 데 중요한 교두보가 될 것"이라며 "건설연은 국내건설시장의 어려움을 타개하기 위해 중소건설사의 해외지출지원을 더욱 확대하겠다"고  밝혔다.

     관련기사
· 건설연, 초고층 건축물 재난 대응능력 강화 실증연구 박차· 건설연, 육군과 군사방호구조물 기술 개발 착수
성희헌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S&M미디어(주)에서 발행하는 모든 저작물(컨텐츠, 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복제·배포 등을 금합니다. ⓒ S&M미디어(http://www.snm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틸앤탈뉴스
스마트폰에서 바로본다
에서 만나요!
"철강신문", "스틸앤메탈뉴스" 검색 후 설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