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side btn
알루코, 반도체/디스플레이 장비 사업 진출뉴원이앤씨 아산공장 영업양수도... 신규 시장 조기 진입
박진철 기자 | jcpark@snmnews.com

  알루미늄 압출 및 부품 전문기업인 알루코는 지난 12월 7일 뉴원 이앤씨 아산 공장의 영업양수도 계약을 통해 반도체 및 디스플레이 장비 제조 사업에 본격 진출했다고 밝혔다.

  알루코그룹은 알루미늄 압출을 통한 디스플레이 내/외장재, 모바일 소재, 건설용/산업용 알루미늄 소재를 생산/가공하는 전문업체로 국내 사업장 외에 베트남에 진출하기도 했다.

  알루코의 이번 반도체 및 디스플레이 장비 사업 진출은 회사의 지속적 성장을 위한 일환으로, 회사는 이를 위해 FA(Factory Automation) 사업본부를 설립해 추진해 왔다.

  특히, 이번 뉴원이앤씨 아산 공장 인수는 신규 시장 개척의 조기 진입 및 시장 확대를 위한 방안이라고 회사는 전했다.

  뉴원이앤씨는 반도체/디스플레이 장비 제조 및 성능 개조 개선 전문업체로 삼성전자 및 SEMES등에 반도체 장비를 공급하고 있다.

  알루코는 이번 계약을 통해 반도체/디스플레이 장비 제조 및 설계 기술 특허 외 기술인력 확보, 신규 투자 시기 단축, SEMES, 온양반도체, SLCD 등의 거래처 확보 등 신규 시장에 최단시간에 진출할 수 있는 토대를 마련했다고 전했다.

  한편, 알루코는 이번 사업 인수를 통해 2020년 1,000억원까지 매출을 증대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특히, 회사는 FA사업본부의 기술 개발을 통해 반도체 부문 이의에 자율주행 자동차 및 loT 부문까지 사업을 확대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관련기사
· 알루코 그룹, 태양광발전 EPC 사업 개시· 알루코, 현대알루미늄VINA에 136억원 채무 보증
· 알루코, 영업이익 27.3% 줄어· 알루미늄 업계, 3분기 매출액 증가 ‘위안’
박진철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S&M미디어(주)에서 발행하는 모든 저작물(컨텐츠, 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전재·복제·배포 등을 금합니다. ⓒ S&M미디어(http://www.snmnews.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