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대우, 주총서 김영상 사장 연임 확정
포스코대우, 주총서 김영상 사장 연임 확정
  • 곽정원
  • 승인 2018.03.12 21: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스코대우가 김영상 사장 연임을 확정했다.

12일 포스코대우는 인천 연수구 포스코타워 송도에서 주주총회을 열고 김영상 사장을 포함한 사내·사외이사 선임건을 원안대로 승인했다.

이에따라 김영상 사장이 추진해온 글로벌 종합사업회사로의 도약과 함께 2 Core(철강, 자원개발) + 3 Expansion(자동차부품, 식량, IPP) 전략 실행이 더욱 탄력을 받을 수 있게 됐다.

이날 김 사장 외에 민창기 포스코대우 경영기획본부장을 사내이사로 신규 선임했다.

또한 강희철 법무법인 율촌 대표변호사, 이기영 경기대 경상대학 경제학과 교수를 사외이사 및 감사위원으로 재선임하기로 했다.

비상무이사에는 정탁 포스코 부사장이 재선임됐다. 이들의 임기는 2019년 3월까지다.

한편 포스코대우는 올해 1∼2월 영업이익이 983억원으로 잠정 집계됐다고 같은 날 공시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