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산인프라코어, 네팔 시장 건설기계 부문 1위 달성
두산인프라코어, 네팔 시장 건설기계 부문 1위 달성
  • 송철호 기자
  • 승인 2018.04.06 19: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동과 남미 시장 판매량도 성장세로 전환

  두산인프라코어가 지난해 네팔 시장에서 20% 대의 점유율을 기록하며, 건설기계 부문 1위에 올랐다.

  두산인프라코어는 지난해 10월 네팔 북부 리쿠(Likhu)강 수력발전소 건설사업에 투입될 중대형 굴삭기 39대를 수주하는 등 현지 영업력 강화를 통해 2015년 5%였던 시장점유율을 2년 만에 20% 대까지 끌어올렸다.

  네팔은 2015년 정권교체 이후 인프라 건설을 위한 해외자본이 대거 유입되며 100여 대에 불과했던 건설기계 수요가 지난해 1,400여 대까지 증가하는 등 빠르게 성장하고 있는 시장이다.

  두산인프라코어 관계자는 “네팔을 비롯한 홍콩, 말레이시아 등 신흥 시장에서 지난해 3분기까지 매출이 전년 대비 20% 증가했다”며 “중동과 남미 시장 판매량도 성장세로 전환해 향후 매출이 더욱 증가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