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국제강, ‘럭스틸리에’ 대상 당진 가공장 견학 개최
동국제강, ‘럭스틸리에’ 대상 당진 가공장 견학 개최
  • 이형원 기자
  • 승인 2018.11.12 15: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럭스틸리에(Luxteelier) 1,2기 12명 참가
당진 빌딩솔루션센터에서 컬러강판 가공공정 견학

  동국제강은 11월 10일 당진에 위치한 빌딩솔루션센터에 럭스틸리에(Luxteelier)를 초청해 공장 투어를 실시했다. 럭스틸리에(Luxteelier)는 럭스틸(Luxteel)과 소믈리에(Sommelier)를 결합한 단어로 ‘럭스틸 전문가’를 뜻한다.

  이번 행사에는 럭스틸리에 1기와 2기 총 12명이 참가했으며, 동국제강 건축 내외장재용 컬러강판 브랜드, 럭스틸(Luxteel)의 가공공장인 ‘빌딩솔루션센터(Building Solution Center)’를 견학했다.

[사진] 동국제강 임직원과 럭스틸리에 1,2기들이 당진 빌링솔루션센터 앞에서 공장 투어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제공=동국제강
[사진] 동국제강 임직원과 럭스틸리에 1,2기들이 당진 빌링솔루션센터 앞에서 공장 투어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제공=동국제강

  빌딩솔루션센터는 고객들에게 디자인-소재생산-가공-시공의 통합 솔루션을 제공하기 위해 지난 10월 본격 가동한 신규공장이며, 컬러강판을 자유자재로 접을 수 있는 절곡기, 원하는 모양으로 타공하는 펀칭기, 자재를 적재하는 나이트 트레인(Night Train) 등 최신 자동화 설비를 갖추고 있다.

  럭스틸리에들은 이곳에서 컬러강판이 다양한 형태로 가공되는 과정을 살펴보며, 건축자재로서 ‘철’이 가진 가능성을 확인하고 건축학도로서 평소 궁금했던 점을 해결하는 시간을 가졌다.   

  한편, 동국제강은 2017년부터 매년 개최하고 있는 <럭스틸 건축 공모전>에서 수상한 건축학과 대학생들을 ‘럭스틸리에’로 임명하고 있다. 동국제강은 현재까지 2차례의 공모전을 통해 총 34명의 럭스틸리에를 배출했다.

  동국제강은 공모전 외에도 컬러강판에 대한 교육 프로그램을 지속적으로 개최해 다양한 전공 분야의 대학생들을 럭스틸 전문가로 육성할 계획이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