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설연, 건설 공사 표준품셈 개정 설명회 개최
건설연, 건설 공사 표준품셈 개정 설명회 개최
  • 김희정 기자
  • 승인 2019.03.07 14: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는 12일부터 전국 5개 권역에서 개최

한국건설기술연구원(원장 한승헌, 이하 건설연)이 건설 분야 원가계산 기준인 ‘표준품셈’ 개정사항에 대한 지역순회 설명회를 개최한다.

건설연은 해마다 개정되는 표준품셈에 대한 실무자들의 이해를 돕기 위해 오는 12일부터 2주간 전국 발주 기관 및 설계·감리사, 건설회사 등을 대상으로 ‘2019년 적용 건설공사 표준품셈 개정 설명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표준품셈이란 건설공사 공종, 공법의 단위작업 당 소요 재료수량, 노무량, 장비사용시간 등을 수치화한 자료다. 공공 건설 공사의 공사비 산정에 중요한 기능을 수행하고 있으며, 민간에서도 널리 사용되고 있다.

표준품셈은 해마다 연차별 정비계획 및 유관기관 요청사항을 반영하여 약 100여개의 항목을 정비하고 있으나, 정작 실무 담당자들은 이에 대한 내용을 인지하지 못한 채 설계가 되고 있다. 이에 일부 현장에서는 발주자와 시공사간 이견으로 소송으로까지 이어지는 경우도 있다.

건설연은 이번 설명회를 통해 개정절차 및 개정결과, 분쟁 및 주요 민원사례 등을 소개할 예정이다. 또한 향후 개정계획을 설명함으로써 실무 담당자들이 품셈개정에 직·간접적으로 참여하도록 유도하여 보다 실무적이고 정확한 기준으로 개선해 나갈 계획이다.

건설환경 변화에 따른 노후인프라 유지보수 공사 활성화를 위해 추진 중인 ‘유지보수품셈 개발계획’과 스마트건설 기반구축을 위한 ‘표준품셈 고도화 방안’도 함께 소개된다. 앞으로 실무 담당자가 필요하다고 생각하는 ‘유지보수 대가기준 수요조사’를 통해 실제 수요항목을 우선적으로 연구하고 정책에 반영할 계획이다.

개정설명회는 2주 동안 5개 권역(서울·인천·경기, 강원, 충청, 전라, 경상·제주)에서 개최될 예정이며 상세일정 및 내용은 한국건설기술연구원 공사비원가관리센터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건설연 한승헌 원장은 “이번 설명회는 공사비산정기준 관리의 공정성과 투명성, 신뢰성을 제고하는 첫 발걸음이다”며 “건설 현장의 다양한 목소리를 청취하고 적극 반영할 수 있도록 이 같은 자리를 지속적으로 마련할 계획이다”고 밝혔다.

한편 건설연은 ‘건설기술진흥법 제45조’에 의거하여 지난 2004년부터 표준품셈을 관리해오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